옮김

누군가에게는 버림, 누군가에게는 옮김

옮김

OMKIM

Omkim is a Civil Society Organization(CSO) that aims to create a virtuous circle of all the resources by recycling discarded products such as leftover hotel bar soap, unwanted crayon, and used paper.

'누군가에게는 버림, 누군가에게는 옮김'이라는 기치 아래,

우리 주변에서 쉽게 버려지고 잉여로운 자원을 새롭게 재탄생시켜

​이를 필요로 하는 모두에게 전달하는 활동을 하는 서울특별시 비영리민간단체 입니다.

비누옮김

Soap

We reprocess soap that is used

once or twice and discarded

in domestic hotels

and deliver it to areas

with poor hygiene.

국내 호텔과의 협력을 통해

한 두번 사용하고

교체되는 비누를 재가공하여

위생이 열악한 지역으로

전달합니다.

수거

크레파스옮김

Crayon

We reprocess crayons

that are no longer in use

and deliver them to areas

where the education is required.

책상 서랍 속에 잠들어있는

크레파스를 재가공하여

​미술교육이 필요한 지역으로

​전달합니다.

Read More >

이면지옮김

Reusable Paper

We reprocess reusable paper

in notebooks, and deliver them

to where they are needed.

한 면만 사용되고 버려지는

이면지를 수거하여

공책으로 재가공하여

​필요로 하는 곳으로 전달합니다.

Read More >